COPYRIGHT +
시내권

'철들은 하늘의 별처럼 늘어서 있고 탑들은 기러기처럼 줄지어 있다' 천 년 고도 신라를 가장 잘 표현한 윗 말과 함꼐 신라시대 때의 경주는 그만큼 번화한 곳이였다고 합니다. 반달 같은 궁궐, 대규모의 저택과 엄청난 위용의 고분까지 있어서, 화려하고 찬란한 신라를 상상하며 산책할 수 있습니다. 나정과 오릉에서의 박혁거세, 반월성의 석탈해, 계림의 김알지처럼 신화나 설화와 얽힌 장소가 많은 것 역시 천년 고도 경주만이 가진 독특한 매력이라 할 수 있습니다.